본문 바로가기

붕붕~ 자동차 Hot 이슈

국민 SUV 싼타페!, 양산차 최초 남극 횡단 성공!

   

 

국민 SUV 싼타페!, 양산차 최초 남극 횡단 성공! 


 

사진, 브랜드사 참고 | 글, 연못구름

 

 

 

 

 

 

 

100년만에 국민 SUV 싼타페!, 양산차 최초 남극 횡단 성공!

 

영국 탐험가 어니스트 섀클턴의 증손자 패트릭 버겔은 현대자동차 싼타페를 타고 남극을 횡당하는 성공했습니다. 남극은 커다란 빙하로 덮여 있기 때문에 특수차량이 아닌 양산차 최초로 횡단한 사례는 이번이 최초라고 합니다!

 

 

 

 

새클리즈 리턴 캠페인?

 

새클리즈 캠페인은 영국 탐험가 어니스트 섀클턴(1874∼1922)이 생전에 대원들의 목숨을 구하기 위해 포기했던 남극 횡단의 꿈을 다시 이룬다는 것으로 증손자인 패트릭 버겔이 생전의 어니스트 섀클턴의 꿈을 대신 이룬다는 내용입니다.

   

 

 

 

 

 

 

새클리즈 캠페인! 싼타페 남극 횡단 성공!

 

 

 

 

새클리즈 캠페인! 싼타페 남극 횡단 성공!

 

 

탐험가 어니스트 섀클턴은 1914∼16년 남극 탐험 중 조난당한 대원 27명 모두를 무사히 귀환시킨 리더십으로 전설적인 분이라고 합니다.


 

 

 

 

어떤 차량으로 남극을 횡단할 수 있었나?


5800km나 되는 대장정에 사용한 차량은 국내에서 판매되는 싼타페 디젤 2.2와 동일한 차량으로 큰 개조과정없이 기본 차량을 그대로 사용했다고 합니다.

 

 

 

지형의 특성상 38인치 타이어를 장착하고, 지상고를 높이기 위하여 서스펜션 작업을 진행했습니다.

   

 

 

 

 

또한 추운 날씨를 견디기 위한 히팅 시스템, 전용 연료탱크 등의 일부만 개조를 진행했습니다.

 

 

 

 

 


이정도의 개조만으로 영하 28도까지 내려가는 극한 환경에서 총 5800km를 횡단하는데 성공했다고 합니다. 대단한 기록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싼타페 이전까지 남극 횡단에 성공한 양산차는 없었기 때문에, 싼타페의 기술력과 내구성이 입증되었다고 할 수 있습니다.


 

 

 

 

 

새클리즈 캠페인! 싼타페 남극 횡단 성공!

 

 

탐험에 사용된 차량을 포함해서 총 3대의 싼타페가 남극 장보고 과학기지에 연구 목적으로 기증할 예정이라고 하니 모처럼 훈훈한 소식인 것 같습니다.

   

 

 

 

 

남극 횡단에 사용된 싼타페는 기본적인 개조외에 엔진이나 트랜스미션 등 대부분을 양산차 그대로 사용했기 때문에 내구성을 입증하는 계기를 만들게 된 것 같습니다.

 

 

 





Hyundai “Shackleton's Return”- Main film short ver 동영상 보기!

 


 
  • 의미없다.. 2017.04.21 23: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극전용인가보다... 우리나라에서나 최고가 되어야지...에효..

  • 박승복 2017.04.21 23: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세계 최초라니 자랑스럽네....
    디쟌만 신경 쓰지말고 기사처럼
    기능에 더 많이 투자했으면~!!

  • 그래 잘났다 2017.04.22 00: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엔진오일 늘어나는 마법도 부리는데, 남극 힝단쯤이야. 뭐~~

  • 미 국산 자동차 2017.04.23 1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미 국산양산 자동차는 달라요

  • 911 2017.04.23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굿~~

  • 911 2017.04.23 17:0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굿~~

  • 비막 2017.04.23 20:0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차야 인정해 !!!
    하지만 국내 판매차량도 저랬으면 좋겠다
    국내서 남겨 미국에 다 퍼주는 판매전략에
    등골 휘는 대한민국 국민을 생각하면
    이번에 소나타등을 600이상 깍아준다며 미국에서
    대한민국에서는?

  • 행복한 돈키호테 2017.04.23 23:2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히팅시스템이 엔진 히팅시스템이면 일반 싼타페 차량과 급이 달라집니다. 엔진 자체를 따뜻하게 해주고 있기 때문에 엔진 및 유체의 변화가 미약합니다. 또한 연료탱크를 변경한 것은 아마도 연료유 빙결을 예방하기 위한 것이겠지만 중요한 부분을 변경하였기때문에 양산차라고 할 수 없습니다. 현대에서 강조하고 싶은 양산차가 될라면 히팅시스템이 없는 엔진. 일반 산타페 차량으로 해야함. 아마도 일반 양산 차량으로 한다면 연료유 계통이 얼어서 운행 불가죠. 평상 시 연료가 얼지 않고 엔진은 따뜻해 있으면 윤활유의 점성도 변화가 없어 운행이 가능. 4륜오토바이에 히팅시스템, 특수연료탱크, 겨울용 초광폭 타이어 달고, 바람막이 시설, 특수 난방시설 달고 길이 있는 곳으로 운행하면 남극 횡단 가능합니다. 정말 우습지않나요.

    • 케니 2017.04.29 11:18 댓글주소 수정/삭제

      캐나다 놀스웨스트 주의 옐로우 나이프에 삽니다. 여긴 겨울에 영하 40도는 기본이지요. 그리고 그 겨울이 7개월 정도 지속 됩니다. 여기서도 현기차를 그리 어렵지 않게 볼수 있습니다. 차종도 아반테 부터 SUV나 세도나 (카니발) 까지요.
      여기서 말하는 엔진 히터가 특별한 건지는 모르겠으니... 엔진 블럭 히터는 이지역 차주들에겐 기본 옵션이고 얼마 하지도 않습니다.

    • 케나 2017.04.29 11:21 댓글주소 수정/삭제

      이지역에 사는 저로서는 영하 20도 지역에서 약 5500km 를 운행한게 기사 거리가 되나... 다른 양산차들이 못한게 아니고... 안한거는 아닌지.. 라는 생각이지... 특수시설때문에 가능했다고는 생각하지 않네요

  • 카카 2017.04.24 05: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내 장담컨데 껍데기만 싼타페다 하체건드리고 차체하부 잘라내고 서스 건들고 엔진 건들엇다에 한표다 이정도 건들면 싹다 건든고다
    양산차로 남극절때못간다

  • 훌륭하긴 헌데 아무도 안믿는 현실. 믿음이 사라진.이유가 뭘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