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붕붕~ 자동차 Hot 이슈

불가능한 디자인을 가진 차량 TOP7!

   



불가능한 디자인을 가진 차량 TOP7! 

  


사진, ClickMechanic 발취 | 글, 연못구름


 



브랜드를 대표하는 자동차는 브랜드의 정체성을 담은 고유의 디자인을 가지고 있습니다. 이런 이유 때문에 멀리서 보더라도 브랜드를 연상할 수 있게 됩니다.

 

 

Dymaxion car

 

 

글로벌에는 괴짜가 만든 다소 엉뚱한 자동차 디자인을 포함한 트렌드포머와 같은 영화에서 등장한 변신자동차까지 다양한 디자인을 가진 자동차를 만날 수 있습니다.

 

 

 

▲ 카마로 범블비 / 이미지 출처 : Autoevolution 

 

 

만약 다른 정체성을 가진 두개의 브랜드와 브랜드가 합쳐진다면 어떤 디자인을 탄생할까요? 해외 자동차 서비스 회사인 ClickMechanic에서 소개한 불가능한 디자인을 가진 TOP7 자동차를 살펴보겠습니다. 

   




  1. BMW i8 + Dodge Charger



슈퍼카와 같은 미끈한 디자인을 자랑하는 BMW i8은 슈퍼카처럼 보이지만 1.5리터 작은 엔진을 가진 연비 좋은(?) 하이브리드 차량입니다. 미래에서 볼 수 있을 것 같은 디자인이 인상적인 차량입니다.
 




근육질을 연상시키는 디자인을 가진 닷지 차저는 전형적인 미국을 대표하는 차량입니다.




두 차량이 만나면 첨단과 근육질의 디자인은 찾아볼 수 없고, 올드카를 보는 듯한 느낌과 함께 바다 한가운데에서 만날 수 있는 죠스와 같은 느낌의 차량이 탄생됩니다^^  



  2. Bugatti Chiron + VW Beetle



​자동차 브랜드 중에서 최초로 1000마력을 넘긴 브랜드가 부가티입니다. 부가티 시론은 세상에서 가장 고가의 차량이면서 슈퍼카를 대표하는 차량입니다.


부가티 시론과 대조적으로 폭스바겐 비틀은 깜찍하고 귀여운 디자인으로 폭넓게 사랑받는 폭스바겐 차량입니다.





두 차량이 만난 디자인은, 성난 투견처럼 우스깡스러운 디자인이 탄생되었습니다.




  3. Pagani Huayra + Chevy Camaro


​이탈리아 고급 슈퍼카를 대표하는 파가니 와이라입니다. 우리나라에도 몇 대가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도로에서 이차량을 보신 분들은 거의 없을 것 같습니다.


 

 


또 한대의 차량은 아메리칸 머슬카로 불리는 쉐보레 카마로입니다.



 


두 대의 차량이 만나면, 에어로 다이내믹한 차량이지만 볼품없는 디자인의 차량이 탄생되었습니다.

   




  4. Nissan GT-R + Nissan Juke



일본의 고성능을 대표하는 닛산 GT-R입니다.

 


국내에서도 자주 목격되는 닛산 주크는 자주 보더라도 익숙함보다는 늘 괴짜스러운 신선함을 느끼게 되는 것 같습니다. 디자인이라는 것이 자주 보면 익숙해 지는데 늘 어색하다고 할까요?





하지만 같은 브랜드가 조합되어인지 두 대의 차량이 만난 디자인은 예상보다 괜찮은 모습으로 탄생했습니다. 마치 GT-R이 SUV 버전으로 탄생한 것 같은 디자인이며 덕분에 많은 짐을 적재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5. Ford GT + Ford Raptor


포드 차량 중에서 미끈한 디자인을 자랑하는 GT는 포드를 대표하는 스포츠 카입니다.

 


국내 미니밴을 대표하는 카니발보다도 훨씬 큰 차체를 자랑하면서, 2017년 글로벌 자동차 판매량 1위를 차지한 포드 랩터입니다. 남상자라면 한 번쯤 소유하고 싶은 차량입니다.






두 차량의 조합은 생각보다 훨씬 괜찮은데, 온 로드뿐만 아니라 거친 오프로드라도 문제없이 달릴 수 있을 것 같은 디자인입니다. 양산차량으로 출시될 수 있다면 구입을 고려해 볼만큼 매력적인 디자인이라고 생각합니다.



​​  6.  Lamborghini Aventador + Lamborghini Tractor

람보르기니 회사를 떠오르면 부릉~~ 부릉~~~ 슈퍼카를 연상하게 되지만, 람보르기니가 트랙터를 만들었다는 사실을 알고 계시는 분들이 많지 않을 것 같습니다.




람보르기니 아벤타도르는 람보르기니의 슈퍼카를 대표하는 차량으로 도로에 서 있는 것 자체만으로도 지구상에서 람보르기니를 능가할 수 있는 존재감을 자랑하는 차량은 찾아보기 힘듭니다.




하지만 두대의 차량이 만난 람보르기니기는 예상 보다 평범한 디자인으로 두 차량의 독특한 느낌을 찾아보기 힘듭니다. 날렵한 차체를 가진 아벤타도르의 얼굴이 전고가 높은 트랙터와 합쳐지니 람보르기니의 특색을 찾아보기 힘든 것 같습니다.

   


 

​​  7.  Ferrari LaFerrari + Fiat Multipla  


 

하이퍼카로 대표되는 페라리의 라페라리는 포뮬러를 연상시키는 디자인을 자랑하는 차량입니다.




 

반면 피아트 물티플라는 도롱뇽을 연상시키는 독득한 디자인을 가진 차량입니다. 쌍용차 로디우스처럼 중앙에 특이한 계기판을 가진 차량입니다.





두 차량이 만난 디자인은 독특하지만 예상 보다 매력적인 스포츠+픽업 트럭과 같은 느김입니다. 만약 차량 이름을 정해준다면 LaFiat 라고 부르면 어떻까요?




​​  7. 브랜드 마다 정체성을 가진 자동차 디자인  


구매자에게 매력적인 요소로 작용하는 디자인은 각 브랜드마다 고유의 정체성을 가지고 있습니다. 과거의 자동차 디자인은 모델마다 개성을 강조하던 방식에서 최근에서 브랜드의 통일성을 강조하는 패밀리룩으로 변화하고 있습니다. 볼보 토르의 망치, 렉서스 스핀들 그릴, 기아차의 호랑코 그릴이 대표적인 디자인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두 대의 차량으로 새롭게 탄생한 차량은 대부분 원작보다 졸작에 가까운 것 같습니다. 이런 이유가 이미 디자인 정체성을 확립한 브랜드의 차량이 다른 브랜드의 정체성과 합쳐지다보니 이도저도 아닌 특색없는 차량으로 탄생하게 되는 것 같습니다. 최근 국내 차량들도 디자인 정체성을 빠르게 확립하고 있는데 소비자에게 친숙함을 전달하면서 회사 내부에서도 스스로 디자인 전통을 계승시켜 나갈 수 있기 때문에 고유의 디자인 정체성에 대해서 더욱 적극적 이어가야 할 것 같습니다.

 

# 함께 읽으면 좋은 자동차 관련 인기 포스팅!

 

 

1) 다음달에 출시될 차세대 싼타페 TM! 1O가지 변화!

 

 

 

2) 삼성의 새로운 먹거리 산업! 커넥티드 카!

 

 

 


 
  • Rhbee 2018.01.16 12: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디자인정체성에 대한 취지를 이야기 하신점은 잘 읽었습니다.
    합성한 이미지도 꽤 재미있었구요ㅋㅋㅋ
    (한 수 배워갑니다 :D)

    하지만 두 차량의 디자인을 합쳐 대부분 기괴한 디자인이 나온다는것은 이해가 잘 안가네요.
    i8과 닷지차저의 합성에서는 닷지를 찾아볼수 없었고, 비틀과 시론의 합성에서도 비틀을 찾아볼수 없었습니다.
    파가니와 카마로에서도 카마로를 찾아볼수없고, 등등 필자께서 기괴하다고 생각하신 이미지에서는 공통적으로 각각의 차량중 하나가 빠진 뭔가 부족한 것이얐습니다.
    예외적으로 둘의 디자인을 섞음에도 못생긴건 그냥 둘중 한대가 못생겨서 그런 듯 합니다.

    (예를들어 고치자면 비틀의 정체성은 둥근 등딱지와 동그란 헤드램프입니다. 시론의 정체성은 그릴과 4개의 네모난램프 그리고 투톤의 윈도우라인이겠지요. 여기서 시론은 강력한 느낌을 지향하며 비틀은 부드러운 이미지를 지향합니다. 저 둘은 너무나도 차량의 컨셉이 다릅니다. 건달이 유치원생복을 입으면 웃기겠지만 유치원생이 건달복장을 하면 귀엽겠죠. 마찬가지로 시론에 비틀을 씌우는 것이 아닌 비틀에 시론을 씌우는 것입니다. 여기서 시론의 정체성인 그릴을 입히고 4개의 네모난 램프는 비틀의 동그란 램프안에 DRL느낌으로 박습니다. 그리고 투톤의 윈도우 라인을 비틀의 둥근 등딱지에 맞춰 살짝 입혀봅니다. 그렇게 하게되면 글쓴이 분이 올리신 것보다 훨씬 둘이 잘 어울어 지지 않을까요?)

    물론 앞서 얘기했듯이 이 글의 취지는 좋습니다.

    하지만 저는 글쓴이분의 주장에 대해 좀 더 납득이 갈만한 근거가 필요하다고 생각했기때문에 이 댓글을 남깁니다.
    정체성이 다른 차량이라 할지라도 그들의 디자인에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가 무엇인지를 파악하여 조합한다면 얼마든지 괜찮은 차량이 나올 수 있다고 생각합니다.

  • 5번 멋진데 2018.01.16 15:3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 번 디자인 좋습니다. 예전에 란치아 렐리카 스타라토스 와 유사한 모습입니다. 현재 는 없는 카테고리 지만 우르스 같은차가 상업적으로 성공한다면 미래에는 어프로드 주행이 가능한 스포츠카 가 유행할지도 모른다고 생각합니다

  • 이게 무슨... 2018.01.16 21: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리자의 승인을 기다리고 있는 댓글입니다